망원동 고깃집 '내고기'




 와이프를 만난지 4년이 되어가고, 결혼한지 1년이 넘었지만 우리 커플은 고깃집은 잘 안가는 편이다. 

 뭔가 구워야 한다는 것도 번거롭고, 냄새도 나고, 뭐 이런 저런 이유로. 대신 요릿집에 가는 걸 선호한다. 이태원 Parc같이 깔끔하고 맛있는 식당을 좋아하는 편이다. 
 
 그런데, 우연찮은 기회로, 망원동 고깃집 '내고기'에 가게 되었다. 
 
 너무너무 깔끔하고 맛있다. 직접 구워야 하긴 하지만, 특제 전기 화로(게다가 귀엽다)로 구우면 되기 때문에 별로 번거로운 생각도 안들고 오히려 재미있다. 뭐 암튼, 고깃집에서 고기를 먹었다라기보다는 요릿집에서 고기찬이 나온 듯한 기분. 하지만 역시 메인 디시는 소고기이고, 게다가 무척 맛있게 준비되고 구워지는 양질의 소고기였다. 

 같이 같던 친구 커플이랑 미친듯이 배부르게 먹고 나왔는데, 1인당 4만원씩 지출했으니 소고기 먹은 것 치고는 선방하는 기분의 가격까지. 원래 소주 한두잔만 마시려했는데, 이상하게 술이 술술 들어가서 문자 그대로 '얼큰하게' 취해서 가게문을 나섰다. 

 또 가고 싶은 곳. 망원동 고깃집 '내고기'.



 
깔끔한 메뉴. 일단 고기가 메인이지만 갖가지 구이용 야채도 주문할 수 있다. 


아직 가오픈이라 간판은 없었다. 대신 예쁘장한 파란 타일이 눈에 띈다. 


내야채 


경매장에서 직접 떼어 온다는 소고기. 부위 이름은 까먹음. 


윤기 보소. 


일본에서 공수한 특제 화로. 신기하게 잘 구워지고 게다가 이쁘다. 

믿고 먹는 내고기


특별히 서비스로 내어주신 조개 요리와 열무 비빔국수. 인심도 후하다. 


냠.


테이블이 없다. Bar에서만 모든 주문과 식사가 이루어지는 특이한 구조. 10석 정도의 좌석이니 예약 필수


귀여운 사모님과


또라이 주인장 2인 체제로 운영된다. 




예약 문의는 02-323-3280
주소는 망원동 421-2



by spaceboy | 2016/05/31 17:08 | Ignition : thoughts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catology.egloos.com/tb/317787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